본문영역

프로덕트 | 뉴스

프리미엄 컨템포러리 소파 알로소, ‘IDEA 2019’ 본상 수상

2019-09-02

알로소 케렌시아(사진제공: 퍼시스그룹)

 

 

알로소가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s) 2019’에서 본상(Finalist)을 수상했다.

 

미국 산업디자이너 협회(IDSA)가 주관하는 IDEA는 독일의 iF 디자인 어워드, 레드닷(Reddot)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손꼽히며, 디자인 혁신성, 사용자 경험, 사용자 혜택, 사회적 책임, 심미성 등 5가지 기준으로 최고의 디자인을 선정한다. 올해는 1700여 출품작이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알로소는 퍼시스그룹의 프리미엄 컨템포러리 소파 브랜드로, 고객 라이프스타일에 꼭 맞는 거실 공간을 제안한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소비자들의 생활 양식을 고려해 편안함과 스타일을 동시에 추구할 수 있는 디자인을 지속적으로 선보여왔으며, 이번 2019 IDEA 수상을 통해 세계적인 무대에서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게 됐다.  

 

이번에 수상을 하게 된 알로소의 소파 시리즈는 ‘사티(SATI)’와 ‘케렌시아(QUERENCIA)’로, 고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브랜드의 베스트셀러 사티는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외형과 풍성한 쿠션이 완벽한 밸런스를 이뤄 어떠한 자세에서도 사용자에게 최상의 안락함을 제공하고, 넉넉한 높이의 팔걸이와 등받이가 포근하게 감싸 안아주는 느낌을 주는 동시에 하나의 작은 방이 연출되는 듯한 아늑함을 선사한다.

 

이탈리아의 세계적인 디자이너 클라우디오 벨리니와 협업을 바탕으로 한국의 좌식문화를 반영해 선보인 저상형 소파 케렌시아는 좌고가 낮아 포근하고 안락한 공간을 연출하며 유선형 실루엣으로 부드러움을 한층 강조했다. 자유롭게 이동이 가능한 모듈형 소파로 필요에 따라 다양한 공간 연출이 가능하고, 필요에 따라 낮은 높이 혹은 일반 소파 높이로 사용할 수 있다. 

 

알로소는 “사용자의 라이프스타일에 꼭 맞는 디자인과 최상의 편안함을 제공하고자 매진해 온 알로소의 노력과 열정을 세계적으로 인정받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거실의 가치를 높여주는 고객 중심의 소파를 지속적으로 선보여 소비자에게 풍요로운 일상을 선사할 수 있도록 정진하겠다”고 밝혔다.

 

에디터_ 최유진(yjchoi@jungle.co.kr)

 

facebook twitter

#알로소 #IDEA #본상 

최유진 에디터
감성을 어루만지는 따뜻한 디자인 이야기, 우리 마음을 움직이는 포근한 디자인의 모습을 전하겠습니다.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