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컬쳐 | 뉴스

’제1회 휴먼시티 디자인 어워드’ 대상에 남아공 ’두눈 프로젝트’ 선정

2019-09-26

’제1회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 대상을 수상한 남아프리카공화국의 ’두눈 학습 혁신 프로젝트’, Sports Centre and Spray park(사진제공: 서울디자인재단)

 

 

’제1회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의 대상 수상작이 선정됐다. 수상작은 남아프리카공화국의 ’두눈 학습 혁신 프로젝트’다.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는 창의적인 디자인을 통해 복합적인 도시환경의 문제를 해결하고, 새로운 비전을 제시해 사람, 사회, 환경, 자연과의 조화롭고 지속가능한 관계형성에 기여한 도시 디자인 프로젝트(디자이너 또는 단체)에 수여하는 상으로, 인간의 삶과 사회, 환경 문제 등 공공적 가치에 주목해 전 세계가 탐색하고 공유하게 하는 획기적인 어워드다. 

 

서울시와 서울디자인재단은 ’2018 서울디자인위크’에서 ’휴먼시티디자인서울’을 선언, 올해 처음으로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를 제정, 실행했으며, 9월 26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1관에서 ’제1회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의 시상식과 컨퍼런스가 개최됐다. 

 

12개의 프로젝트가 대상 수상 후보작으로 선발, DDP에서 전시됐다. ⓒ Design Jungle

 

 

이번 어워드에서는 전 세계 25개국 75개 프로젝트 중 12개 프로젝트가 대상 수상 후보로 선발됐다. 국내외 디자인, 커뮤니티, 건축 분야의 최고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은 지속 가능하고 조화로운 휴먼시티 창조를 위한 도시 삶의 문제해결, 디자인 문제해결의 관점이 창의적이고 전 세계적으로의 가치 확장, 디자인이 인류와 환경에 공존하는 미래지향적인 세계의 문화와 문명의 미래 비전 등 세 가지 심사기준으로, 4차에 걸친 회의를 통해 심사를 진행했다. 

 

12개의 대상 수상 후보 프로젝트들은 공간의 확장, 자연 친화, 공유 공간, 협업디자인, 자연 흐름을 활용한 도구, 저가주택, 마을공유센터, 협업주택, 공동 참여 축제 등의 주제로 구성됐다.

 

남아프리카공화국의 ’두눈 학습 혁신 프로젝트’, Library main entrance elevation(사진제공: 서울디자인재단)

 

 

올해 대상을 수상한 남아프리카공화국의 ’두눈 학습 혁신 프로젝트 (Dunoon Learning and Innovation Project)’는 인구는 팽창했지만 변화가 없는 제반 시설로 인해 혼잡을 겪는 주민들의 삶에 대한 해결책으로 체육시설과 도서관을 지어 지역 활성화의 거점으로 활용하고자 하는 내용이다. 이를 위해 지방 정부는 창의적인 디자인 사고를 적용해 주민 참여를 활성화하는 혁신적인 프로젝트를 추진, 중고 컨테이너를 활용해 체육관을 짓고, 도서관에 커뮤니티 공간을 조성했으며, 유아 개발 센터, NGO를 위한 공간, 민간 사업자를 위한 정보 거점 등으로 구체화될 계획이다.  

 

찰스 랜드리 심사위원장은 “두눈 프로젝트는 지역 사회의 참여 원칙에 따라, 도서관을 촉매제로 사용하는 효과적이고 포괄적인 지역사회 개발계획으로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의 모든 기준을 충족했다. 심사위원단은 이 프로젝트가 제시하는 명확한 전략과, 프로젝트 주제를 사람들의 일상생활과 연결시킴으로써 지역 사회를 구축하고 강화하는 것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라고 대상 선정 이유를 밝혔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 시상식에서 대상을 시상하며 “올해 제1회를 맞은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는 인류의 공동 과제인 사람과 환경의 조화로운 관계와 ‘지속가능한 도시 생태계’의 창조를 목표로 한다. 앞으로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가 더욱 발전하여 지속가능한 도시 생태계를 만들어가는 전 세계 디자이너들의 축제 플랫폼이 되기를 바라고 대한민국의 수도 서울이 휴먼시티디자인 창조와 소통의 장으로 기억되기를 진심으로 희망한다”라고 환영사를 전했다. 

 

 

 

두눈 프로젝트의 리즐 크루거-파운틴(케이프타운 시정부 공간계획 환경국 수석 도시 디자이너)은 “두눈 지역의 아이들에게 배움과 희망을 주기 위한 노력이 평가를 받고 결실을 맺는 것 같아 매우 기쁘다. 상금은 두눈의 빈민층을 치유하고 다음 프로젝트인 교육혁신센터를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UN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2030 의제’의 11번째 목표는 ‘포괄적이고 안전하고 탄력적이며 지속가능한 도시 만들기’로, 서울시의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 또한 이에 발맞춰 지속가능한 전 세계의 휴먼시티디자인을 소개하고 확장, 인간에게 도움이 되고 함께 행복한 도시로 만들어가는 세계적 어워드로 자리하고자 한다. 최경란 서울디자인재단 대표이사는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는 사람과 환경의 조화로운 관계를 지향하는 지속가능한 도시를 위한 디자인 어워드로 앞으로 국제 디자인계의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자 한다. 올해는 디자인을 통한 민관 협력으로 지역 주민이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게 하는 두눈 프로젝트를 대상으로 선정하였다. 서울시와 서울디자인재단은 이처럼 창의적 디자인 사고에 의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역할을 확산하고자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휴먼시티 디자인 어워드 시상식

 

 

시상힉과 함께 컨퍼런스가 진행됐다.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 시상식에 이어 오후 2시부터는 ‘제2회 휴먼시티디자인 컨퍼런스’가 DDP 알림1관에서 진행됐다. 디자인 분야의 세계적 석학들과 수상 후보자들이 휴먼시티디자인 경험을 공유하고 시민과 함께 비전을 나누는 자리로, 1부에서는 도시에 대한 새로운 개념과 디자인 방향성을 모색하는 강연이, 2부에서는 12개 선정 프로젝트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마리아나 아마출로 뀨뮬러스 회장(파슨스디자인스쿨 전략적 디자인 경영 부교수)은 ‘지속가능한 세계를 위한 혁신 전략’ 강연에서 도시가 도시화에 따라 스마트 인프라, 제품, 서비스의 디자인을 함께 모으는 실험과 미래 비전의 중요한 장소가 되고 있다며 디자이너들이 갖고 있는 중요한 기회를 강조했으며, 루 용키 상하이 퉁지대학 디자인&혁신 학장은 ‘디자인과 미래 혁신’을 주제로 통지대학교 디자인혁신대학이 지역사회와 협력해 시작한 ‘NICE2035 Living Line’ 프로젝트를 소개했다. 

 

안드레아 칸첼라토 M.E.E.T(Italiana Digital Culture Centre) 책임자는 ‘디자인과 기술, 그리고 미래’에 대해 강연, ‘디자인’, ‘기술’, ‘미래’ 사이의 연결 관계 모색을 통해 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디자인의 새로운 범위와 주요 과제에 대해 살펴보았고, 마크 위 싱가포르디자인카운슬 대표이사는 ‘디자인으로 사랑스러운 도시’를 주제로, 지적 디자인이 개인, 지역사회, 그리고 우리가 공유하는 문화 수준에 걸쳐 사랑할 수 있는 도시가 되기 위한 조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를 살펴보았으며, 유현준 홍익대학교 교수는 ‘세상을 화목하게 하는 공간’을 제목으로 잘 디자인된 공간이 소통의 단절 현상을 치유하고 세상을 화목하게 할 수 있음을 이야기했다. 

 

이와 함께 휴먼시티디자인 워크숍 ‘2019 동대문 디자인 싱크탱크’도 진행됐다. 세계 전문가들의 지식과 대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동대문 지역에 반영해 문제를 해결하는 시민 참여형 워크숍으로, 1부에서는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 운영위원의 강연이, 2부에서는 그룹별 워크숍이 이루어졌으며, 90명의 국내 학생들이 ‘동대문 휴먼시티디자인’을 주제로 DDP의 정체성을 나타내는 글로벌 상품 디자인, 동대문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략 디자인 등과 관련된 아이디어를 제안했고, 10명의 해외 학생들은 ‘동대문, DDP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전략 디자인’을 주제로 DDP 투어와 동대문 지역 관광 루트를 연계해 제안하는 투어리스트 아이디어를 도출했다. 

 

‘2019 서울디자인위크’ 포스터(사진제공: 서울디자인재단)

 

 

한편, DDP에서는 9월 20일부터 26일까지 서울디자인클라우드의 행사 중 하나인 ‘2019 서울디자인위크’가 진행됐다. 시민들과 소통하고 품격 있는 서울을 만드는 것을 목표로, ‘DESIGN IT YOURSELF 스스로 디자인하라’라는 주제 아래 진행된 이번 서울디자인위크는 ‘휴먼시티디자인’을 키워드로 어워드, 워크숍, 전시, 컨퍼런스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서울디자인클라우드는 서울새활용위크(9월 5일~8일), 서울디자인위크, 서울패션위크(10월 14일~19일)로 이루어진다. 

 

에디터_ 최유진(yjchoi@jungle.co.kr)

facebook twitter

#휴먼시티디자인어워드 #대상 #남아공 #두눈학습혁신프로젝트 #서울디자인위크 #서울디자인클라우드 

최유진 에디터
감성을 어루만지는 따뜻한 디자인 이야기, 우리 마음을 움직이는 포근한 디자인의 모습을 전하겠습니다.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