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컬쳐 | 뉴스

120개 국내 브랜드가 참여한 ‘2020 S/S 서울패션위크’

2019-10-09

사진제공: 서울시

 

 

국내 패션디자이너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2020 S/S(봄·여름) 서울패션위크’가 열린다.

올해로 20주년을 맞는 이번 패션위크는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10월 14일부터 19일까지 펼쳐진다. 120개의 국내 브랜드가 참여해 55차례의 다채로운 패션쇼를 선보인다.

 

패션쇼는 국내 정상급 디자이너가 펼치는 ‘서울컬렉션’, 신진 디자이너를 소개하는 ‘제너레이션 넥스트’, 런던 패션위크와 교류 협력으로 열리는 ‘해외교류 패션쇼’, 14개 대학교가 참여하는 ‘대학생 우수작품 패션쇼’로 나뉘어 열린다.

 

서울컬렉션에는 지춘희, 장광효, 송지오 등 국내 유명 디자이너들이 참여했으며 ‘DDP 알림 2관’과 ‘살림터 지하 3층’에서 총 33차례 쇼가 펼쳐진다.  DDP 어울림광장 중앙에 설치된 ‘GN 관’에서 펼쳐질 ‘제너레이션 넥스트’에서는 문제이, 윤석운 등의 신진 디자이너가 참여해 20차례의 창의적 패션쇼를 선보인다.  2019년 상반기부터 선보인 ‘해외교류 패션쇼’에서는 ‘애슐리 윌리엄스(Ashley Williams)’의 무대가 10월 18일 DDP 살림터 지하 3층에서 열린다.

 

서울패션위크의 모든 패션쇼는 서울패션위크 홈페이지와 브이 라이브(V LIVE)의 ‘스타일라이브(StyLive)’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서울패션위크의 공식 미디어 파트너로는 미국의 패션매체인 WWD가 선정됐다. WWD는 1910년 창간, ‘패션의 성경’으로 불리는 글로벌 패션전문 매체다. WWD는 ‘2020 S/S 서울패션위크 스페셜 에디션’을 3만 부 제작해 배포한다. 패션위크 기간 컬렉션 리뷰를 제작해 빠르고 현장감 있는 브랜드 정보를 전 세계에 전달할 예정이다.

 

서울패션위크 기간에는 패션 전문가들의 멘토링 세미나, 유명 패션 에디터들의 포트폴리오 리뷰 등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에디터_ 한혜정(hjhan@jungle.co.kr)

 

facebook twitter

#DDP #서울패션위크 #패션쇼 #서울컬렉션 #신진디자이너 #패션디자이너쇼 #봄여름패션컬렉션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