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프로덕트 | 뉴스

‘DHL 50주년’ 주제로 한 ‘DHL x 케이스티파이 컬렉션’

2019-10-18

DHL X 케이스티파이 콜렉션은 DHL의 시그니쳐 컬러, 화물운송장 등을 이용해 디자인에 담았다.(사진제공: 케이스티파이)
 

 

글로벌 테크 액세서리 브랜드 케이스티파이가 DHL의 50주년을 기념하는 DHL 50주년 기념 컬래버레이션을 출시한다. 케이스티파이와 DHL과의 2년 연속 공식 컬래버레이션 시리즈로, 케이스티파이는 DHL과의 협업을통해 한정판 테크 액세서리와 콜렉터 에디션 박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컬렉션의 테마는 ‘DHL 창립 50주년’으로, DHL의 상징적인 디자인인 화물 운송장, 노란색과 빨간색의 브랜드 로고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특히, 구매자가 화물 운송장 디자인을 직접 커스터마이징해서 나만의 디자인을 만들 수 있는 커스텀 케이스 제작이 가능한 스페셜 에디션도 마련된다. 

 

이번 리미티드 에디션은 DHL의 창립연도인 1969년에서 아이디어를 얻은 빈티지 운송장 스타일과 2019년 현재 버전 두 가지로 출시되며, 아이폰과 삼성 갤럭시 폰케이스를 비롯해 애플 워치 밴드, 에어팟 케이스, PVC 슬링백, 무선 충전 패드 등의 다양한 테크 액세서리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컬렉션은 연속적인 론칭으로 진행되며, 각 컬렉션 공개 시마다 새로운 디자인의 테크 액세서리가 발매될 예정이다. 고유번호가 새겨진 콜렉터 에디션 박스는 단 300개만 제작되며, 한정판 아이폰 케이스 및 PVC 슬링백 등, 오직 DHL x 케이스티파이 컬래버레이션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제품들이 포함된다.

 

케이스티파이의 co-lab 프로그램을 통해 공식적으로 출시되는 이번 ‘DHL x 케이스티파이 컬렉션’은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유통 채널에서도 만날 수 있다. DHL x 케이스티파이 컬렉션의 첫 오프라인 매장은 홍콩 랜드마크에 위치한 케이스티파이 스튜디오로, 커스터마이징도 즉석으로 가능하다.

 

케이스티파이의 최고경영자 겸 공동 창업자인 Wes Ng는 “DHL은 빠른 운송과 물류에 대한 열정으로 전 세계 어디든 배송이 필요한 사람에게 서비스를 제공해왔으며, 이를 통해 탄탄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2018년 케이스티파이와의 협업 당시 발매 72시간 이후 전 제품이 품절되었으며, 많은 사람들이 협업 제품을 구매하지 못해 아쉬워했다. DHL 창립 50주년을 기념해 컬렉션을 기다리는 많은 사람들에게 재발매 소식을 전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또한, DHL의 수석부사장 겸 상무이사인 Herbert Vongpusanachai는 “DHL 창립 50주년을 기념해 케이스티파이와 다시 한 번 협업하게 되어 기쁘다. 우리는 50년간의 노력 끝에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브랜드 중 하나로 자리잡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이번 컬렉션은 케이스티파이와 같은 전자 상거래 브랜드와 함께 국제적으로 우리의 비즈니스의 영역을 넓혔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고 밝혔다.

 

에디터_ 최유진(yjchoi@jungle.co.kr)

facebook twitter

#DHL #케이스티파이 #컬래버레이션 

최유진 에디터
감성을 어루만지는 따뜻한 디자인, 마음을 움직이는 포근한 디자인 이야기를 전하겠습니다.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