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컬쳐 | 리뷰

마음을 선물하는 예술기부프로젝트-THE PRESENT 전

2009-06-02

서른 여섯 명의 디자이너들이 마음을 모아 한 자리에 모였다. ‘선물’이라는 주제 아래 상상마당 아트마켓에서 예술기부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것. 6월 7일까지 계속될 ‘THE PRESENT’ 전은 선물하는 사람의 마음처럼 설렘 가득한 전시다.

에디터 | 정윤희(yhjung@jungle.co.kr)

‘THE PRESENT’ 전은 디자인프로젝트 그룹 뮤추얼리스폰스와 상상마당, 그리고 성공회 푸드뱅크가 함께 마련한 전시로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는 예술기부프로젝트다. 이번 전시는 홈페이지에서 진행되었던 ‘내가 사랑하는 것들’, 스노우 보드를 주제로 한 ‘Extreme’ 등 여덟 번의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쳐 온 뮤추얼리스폰스가 가정의 달을 맞아 따뜻한 마음을 선물하기 위해 기획한 전시다. 뮤추얼리스폰스 자체 공모를 통해 이번 전시에 참여하게 된 서른 여섯 명의 디자이너들은 ‘선물’을 주제로 각양각색의 그래픽디자인을 선보였다.

전시 작품들은 ‘선물’의 의미를 재해석한 그래픽디자인으로 36개의 남다른 개성이 묻어나 관람객에게 보는 즐거움을 ‘선물’했다. 타이포그래피, 픽토그램, 일러스트레이션 등 다양한 표현기법에 디자이너들의 선물에 대한 색다른 해석이 더해지며 시너지 효과를 일으킬 수 있었던 것. 각 디자이너들의 그래픽디자인은 포스터 역할을 겸하기도 하는 포장지와 선물상자로 제작되어 작품과 함께 전시되었다. 또 전시된 그래픽디자인 가운데 일부는 티셔츠로 제작, 포장지 및 선물상자와 함께 구입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판매했다. 이번 전시에서 발생한 판매수익금과 전시 종료 후 남는 포장지 및 선물상자들은 성공회 푸드뱅크에 기증되며, 어려운 이웃에게 또 한번 따뜻한 마음을 선물할 계획이다.

전시장 입구에는 디자이너들의 포장지로 꾸며진 포토존이 마련되어 관람객들이 추억이라는 선물을 가져갈 수 있게 했다. 이외에도 주말마다 전시장 가운데에 마련된 작은 무대에서 인디 밴드들의 공연이 열려 많은 관람객들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이번 전시는 오는 6월 7일까지 상상마당 아트마켓에서 계속될 예정이며, 무료로 개방된다.

facebook twitter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