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영역

그래픽 | 리뷰

매일 매일이 기념일!

2014-05-28


예술가의 탄생일, 지구인이 최초로 우주선에 오른 날, 어버이날 등 세계 각종 기념일을 매일같이 확인할 수 있는 포털 사이트가 있다. 작은 로고 하나에 때론 재치로, 진지한 메시지로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구글이 바로 그것이다. 구글의 로고는 어떻게 시작되었고, 어떤 사람들이 만들어가고 있을까. 구글 로고 디자인의 세계로 함께 들어가 보자.

글│ 김승화 객원기자( hwa8910@gmail.com)
자료제공│구글 (https://www.google.com/doodles/)

구글이 기념일 로고를 만들기 시작한 것은 회사를 설립하기 전인 1998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공동창업자인 래리 페이지(Larry Page)와 세르게이 브랜(Sergey Brin)은 휴가를 내고 네바다 사막의 버닝 맨 축제에 참석했다는 사실을 직원들에게 알리는 방법으로 로고를 이용한 것이다. ‘Google’의 두 번째 ‘O’ 뒤에 모자를 뒤집어쓴 사람을 두어, 다소 재미있게 표현한 이 로고는 이후 구글 로고디자인의 시초가 되었다.

로고에 대한 반응이 좋자, 이들은 계속해서 재미있는 시도를 이어나가게 된다. 그리고 본격적으로 이 장난스러운 프로젝트에 최초로 참가한 사람이 현재 구글의 웹 마스터 총괄 책임자인 데니스황(황정목)이다. 당시 인턴사원으로 일하고 있던 그가 처음 맡은 업무는 웹사이트 유지보수지원이었다. 하지만 래리와 세르게이는 그가 미술을 전공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 후 2000년도에 프랑스 혁명기념일을 위한 로고를 만들게 했고, 이를 계기로 그의 작업은 전 세계로 뻗어 나가게 되었다,

구글 로고는 로고라는 틀 안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진화를 꾀한다. 이탈리아의 언어학자이면서 천재 수학자였던 마리아 가에타나 아녜지(Maria Gaetana Agnesi) 탄생 296주년을 기리는 기념일 로고는 기하학적이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주목을 받았다. 그녀가 『미분과 적분학』이라는 책을 통해 발표한 ‘아녜시의 마녀’라는 대수곡선을 로고에 담아낸 것이다.
또한 스페인의 가장 유명한 건축가 중 한 명인 안토니오 가우디를 기념하는 로고 역시 독특한 형태로 눈길을 끌었다. 바르셀로나의 구엘 공원 및 카사밀라 등 가우디를 대표하는 유명작품 중 일부 양식을 로고에 적용해 사용자들에게 그의 건축양식과 작품 스타일을 간접적으로 소개했다.

이렇듯 대중적으로 잘 알려진 유명인사의 탄생일부터 특정 문화권의 기념일 등 구글 로고에서 다루는 주제는 무궁무진하다. 이는 구글 직원들의 정기적인 회의를 거쳐, 상업적인 성격을 배제하고 개성과 독창성을 표현할 수 있는 주제를 선정해 작업하게 된다고 밝혔다.

그렇다면 구글 로고를 만드는 사람들은 누구일까. 구글 디자인 팀에 소속된 일러스트레이터들과 엔지니어들 이외에도 사용자가 직접 아이디어를 제공하여 로고 디자인에 참여하기도 한다. 그중에서 만 4세부터 17세까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하는 로고 그리기 대회에는 국적에 상관없이 누구든 참여할 수 있어 많은 참가자들이 모이고 있으며 이곳에서 나온 의견은 구글 로고에 적극적으로 수용하기도 한다.

로고는 한 기업과 브랜드를 대표하는 이미지이다. 이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로고를 자유롭게 변화시킬 수 있는 가능성에 대해서 고려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구글은 이러한 로고 디자인을 끊임없이 개발하면서 수많은 사람들의 아이디어를 수렴해 새로운 시도를 이어나갔다. 어쩌면 이러한 발상의 전환이 구글이 전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한 원동력이자, 창의적 기업의 선도주자가 될 수 있게 한 증거가 아닐까.

마지막으로 데니스 황이 전한 구글 로고를 디자인을 완성하는 팁을 알려주었다. 이 속에서 구글 로고 디자인을 이루는 요소들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

- 디자인이 Google 로고의 문자 모양과 잘 어울리면서도 창의적이어야 한다.
- 다양한 도구로 실험해 보고 어떤 도구가 가장 적합한지 살펴봐야 한다 컴퓨터로 그리는 것도 가능하다.
- 디자인이 너무 복잡해선 안 된다. 단순한 이미지가 강력한 효과를 발휘하는 경우가 많다
- 자신의 디자인이 Google 홈페이지에 실린다고 생각하고 화면에 어떻게 표시될지 생각해 봐야 한다.
- 흰색 배경과 잘 어울릴 색상이 무엇인가.
- 상업적이거나 저작권의 보호를 받는 이미지를 사용해선 안 된다.
- 반 친구나 다른 누구도 생각해 보지 못한 독창적인 기념일 로고를 직접 만들어보라.
- Google 글자의 앞뒤 공백을 자유롭게 활용하되 디자인의 전반적인 균형도 유념해야 한다.
- 즐거운 마음으로 만들어라. 'Doodle 4 Google'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창의력과 재미를 느끼며 디자인하는 것이다. 세상을 어떻게 바꾸고 싶은지 생각해봤으면 한다.


facebook twitter

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